마케팅에 대한 흥미로운 통계

0

한국에서도 광고에 대한 여러가지 리포트가 나오고 있지만, 미국은 그야말로 리포트 천국이라고 할 만큼 많은 자료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그 중 2003년도에 Intelliseek에서 나온 “2003년, 타입별 미국 소비자들의 광고 신뢰 수준” 이라는 자료는 마케터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이 자료의 광고들 중 온라인만 추려본다면 다음과 같을 것입니다.

이 자료가 맞는 데이터를 보여준다고 가정한다면, 온라인 마케팅의 효과적인 집행 순서를 다음과 같이 표현할 수 있습니다.

  1. 웹사이트 제작
  2. 메일링리스트 구현
  3. 제품(혹은 컨텐츠)에 평가 트랙백 구현 및 관리
  4. 검색엔진 광고
  5. 온라인 배너광고
  6. 온라인 팝업광고
  7. 스팸 메일링 광고

위의 리스트 중에서 웹사이트제작, 메일링리스트, 평가구현 이 세가지는 초기 투자비가 크고, 유지비용이 상대적으로 적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반면 각종 광고들은 초기 투자비는 없고 유지하는 비용이 상대적으로 큽니다.

2003년, 타입별 미국 소비자들의 광고 신뢰 수준 (반응자들 중 비율(%) 로 표시)
  신 뢰 불 신
다른 소비자의 추천 87% 12%
브랜드 웹사이트(Brand Web sites) 73% 27%
E-mail 가입 66% 34%
온라인 상의 소비자 제품 추천서 61% 39%
신문 56% 44%
잡지 53% 48%
라디오 48% 53%
텔레비전 47% 53%
광고판/실외 41% 59%
브랜드 후원(예를 들면, Tostitos Fiesta Bowl 같은 미식축구) 39% 61%
검색엔진 광고 34% 66%
영화 상영에 앞서, TV-형태의 상업광고 28% 72%
TV 광고에서 나란히 선 제품 데모 28% 73%
영화 또는 TV 에 제품 배치 27% 73%
정보 광고 21% 79%
온라인 배너 광고 12% 87%
휴대폰에 텍스트-기반의 광고 11% 89%
가가호호 광고 7% 92%
팝업 광고 6% 94%
텔레 마케팅 5% 94%
가입 안된 E-mail 4% 95%
주(註): 반올림 때문에 합계가 100% 가 되지 않을 수 있음. 신뢰(Trust) 는 “완전한 신뢰(trust completely)" 또는 “다소 신뢰(trust somewhat)" 로 답변된 것을 의미함; 불신(distrust) 은 “완전한 불신(distrust completely)” 또는 "다소 불신(distrust somewhat)” 으로 답변된 것을 의미함; 표본(n) = 312명으로, 이중 310명이 답변함 소스: Intelliseek, December 2003
055086 ©2004 eMarketer, Inc. www.eMarketer.com

기억해야 할 사항은 브랜드 웹사이트와 가입된 메일링리스트가 다른 광고보다 압도적으로 신뢰한다는 사실입니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http://www.google.com 을 직접 입력해서 방문했다면, 그 사용자는 그 어떤 광고물보다도 웹사이트를 신뢰하게 됩니다.

마케터들은 검색엔진으로 들어오는 사용자가 증가하고 있지만, 검색을 우회해서 들어오는 사용량도 증가하고 있다는 사실을 간과해선 안됩니다.

올바른 마케터라고 한다면, 위의 광고들을 가격으로 가중치를 부여해서 집행해야 할 것입니다. 신뢰도에 가중치를 부여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긴 하지만, 이런 디테일한 방법에 대한 결과적인 보고서가 아직 나오지 않았기 때문에 다소 위험한 것도 사실입니다.

About Author

구글 전문 블로그 "팔글-인사이드 구글"을 2003년 부터 운영했으며, 애드센스와 유사한 애드얼라이언스의 기획&개발에 참여한 바 있다. IT 기업들의 생태계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광고, 디지털 콘텐츠 판매 등 여러가지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

하나의 댓글은 블로그를 풍성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