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RSS 리더, 대규모 업데이트

0

정식 명칭 구글 리더(Google Reader)가 대규모 업데이트를 단행했습니다. 공유기능이 추가되어 UI만이 바뀐 정도가 아니라 한국에서 가장 유명한 한RSS 리더와 형태면에선 매우 비슷해 졌고, 그 외에 재미있는 기능 몇가지가 추가되었습니다.

우선 첫화면은 한RSS 리더와 비슷합니다. 피드를 폴더로 그룹화할 수 있게 되었고, 업데이트 된 피드만을 보여주는 기능도 추가되었습니다. 일반적인 기능은 구글 리더의 도움말을 참고하면 쉽게 알 수 있습니다.

구글 리더 도움말 그림

업데이트가 매우 직관적이기 때문에 일반적인 리더 사용자라면 한번 훑어보는 것만으로도 쉽게 사용법을 익힐 수 있습니다. 그런데, 도움말에 자세히 나오지 않는 재미있는 기능이 존재합니다.

어디서나 빠지지 않는, 휴대폰에서 리더를

구글이 휴대폰 서비스를 빼놓지 않고 고려하는 것은 최근의 개인화된 홈페이지가 휴대폰용으로 제작된 것으로도 알 수 있습니다. 이번 리더도 휴대폰 버젼이 따로 존재합니다.

http://www.google.com/reader/m/

구글 리더 모바일

휴대폰용으로 리더의 내용을 보려면 라벨을 만들어야 합니다. 이번 업데이트로 라벨은 태그라는 용어로 개편되었습니다.

자신이 편집한 내용으로 웹페이지를 제작

이 기능은 그야말로 한국에서 유행하는 펌로그라고 볼 수 있습니다. 리더로 본 글을 공유하면 자신의 웹페이지 주소에 공유된 글만을 보여줍니다. 물론, 그 주소는 구글이 제공하는 것으로 상당히 난해해서 일반적인 용도 보다는 지인에게 알려주는 정도로 사용할 수 있고, 구글도 그런 용도를 권고하고 있습니다.

공유한 글을 웹에서

공유한 글들은 공개할 수도 있고, 보안 설정을 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보안이 설정되어 있으면, 그 페이지를 보기 위해서 구글 계정을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태그의 정식 지원

태그가 범용적으로 사용됨에도 불구하고 구글은 태그라는 용어 대신 라벨이라는 용어를 사용했습니다. 구글 리더에선 이번 업데이트 이전에 태그를 사용자가 편집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했는데, 이젠 태그를 이용해서 여러가지 일을 할 수 있습니다.

이번 개편으로 인해 라벨이라는 용어는 주소에, 태그는 글에 각각 매칭이 됩니다.

RSS 주소 편집 기능 간소화

RSS 주소들을 조합해서 새로운 피드 주소를 생성해 내고, 웹페이지에 넣을 수 있는 모듈까지 제공한 구글 리더의 공유기능은 별도로 메뉴로 구성해서 매우 간소화 되었습니다.

세팅(Settings) 메뉴 중 태그(Tags)를 클릭하면 태그와 라벨 리스트가 나오게 되는데, 이 페이지에서 공유 페이지와 공유 피드 주소를 생성해 낼 수 있습니다.

북마크 안의 리더

리더를 북마크로 설정할 수 있는 재미있는 기능입니다. 태그(혹은 라벨)를 설정하고, 그 후 생기는 링크를 드래그 해서 북마크에 넣으면 새 글이 있을 때마다 표시되는 새로운 페이지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물론 웹 페이지 안에 피드 주소가 들어가 있어야 합니다.

구글 리더 VS 한RSS

전 대부분의 구글 서비스를 사용하지만, 리더만은 한RSS를 사용합니다. 한RSS의 엄청난 속도 때문인데, 구글 리더는 한RSS에 비해서 속도가 매우 떨어집니다. 하지만, 이번 개편으로 속도 문제는 많은 개선이 이루어졌습니다.

속도를 제외하고도 한RSS은 신뢰성있는 피드를 제공하기 때문에 구글 리더보다는 아직까지 경쟁우위에 있다고 보여집니다. 구글 리더는 검색엔진에서 제공하는 검색어 피드를 제대로 보여주지 못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구글 블로그 검색에 “google”을 넣었을때 생기는 피드 주소를 구글 리더와 한RSS 동시에 넣으면 한RSS는 확실하게 보여주지만 구글 리더는 20% 정도 밖에는 보여주지 못하고, 그 속도도 하루나 이틀 후에 보여주는 단점이 존재합니다. 아마, 서비스 캐쉬때문에 생기는 문제로 보여지고, 그만큼 구글 리더가 한RSS보다 세계적으로 많은 사용자를 확보해서 생기는 문제겠지만, 리더의 핵심적인 기능 즉 “빠르고, 정확함”이라는 면에서 보면 한RSS에 우위가 있습니다.(사실 한RSS의 속도는 경이로울 정도입니다.)

한RSS를 제외한 국내 리더의 경우는 구글 리더보다 확실한 우위에 있다고 볼 수 있는 서비스를 찾기는 쉽지 않습니다.

다만, 구글 리더는 이번 업데이트로 인해 구독만을 위한 툴이 아닌, 편집이 가미된 툴로 진화하고 있고, 이 기능이 어떻게 진화할지 바라보는 것도 재미있는 일이겠지요.

이번 업데이트의 구글 코멘트는 구글 공식 블로그에서 볼 수 있습니다.

About Author

구글 전문 블로그 "팔글-인사이드 구글"을 2003년 부터 운영했으며, 애드센스와 유사한 애드얼라이언스의 기획&개발에 참여한 바 있다. IT 기업들의 생태계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광고, 디지털 콘텐츠 판매 등 여러가지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

하나의 댓글은 블로그를 풍성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